답답한데 물어볼 곳도 없고 해서 이렇게 올려봅니다.

알기는 알아야겠는데 역사고 경제고 뭐고 공부를 안 하니까 뭐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네요.

혹시 지나치시는 분들 중에 아시는 분 계시면 부디 설명 좀 부탁드립니다.

Nation의 번역 문제인데요. '국민'과 '국가'로 번역할 때는 의미상 어떤 차이가 있는지요?


예를 들어 다음을 보시면 같은 Nation을 이렇게 다르게 번역했습니다.

비봉판에서 굳이 "국민적 제복"이라는 표현을 쓴 이유는 무엇일까요?





Wie die Feststellung des Maßstabs der Preise, fällt das Geschäft der Münzung dem Staat anheim. In den verschiednen Nationaluniformen, die Gold und Silber als Münzen tragen, auf dem Weltmarkt aber wieder ausziehn, erscheint die Scheidung zwischen den innern oder nationalen Sphären der Warenzirkulation und ihrer allgemeinen Weltmarktssphäre. (MEW 23권 139쪽)



가격의 도량기준을 설정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화폐의 주조 업무도 국가가 담당한다. 주화 역할을 할 때는 입고 있다가 세계시장에서는 다시 이를 벗어버리는 금은의 갖가지 국가별 제복을 통해서 상품유통의 국가 단위 영역과 세계시장 단위의 일반적인 영역이 서로 분리된다. ({자본} 제1-1, 강신준 옮김, 도서출판 길, 2008, 196~197쪽)


가격의 도량표준의 확정과 마찬가지로 주화의 제조도 국가의 일이다. 금과 은이 주화로서 몸에 두르는, 그리고 그것들이 세계시장에 나타날 때는 다시 벗어버리는, 여러 가지 국민적 제복은 상품유통의 국내 또는 국민적 영역과 일반적인 세계시장 영역이 분리되어 있음을 가리킨다. ({자본론} 1-1, 김수행 옮김, 비봉, 2015, 162쪽)






'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天声人語)資本論150年  (0) 2017.07.24
국민적 제복  (5) 2016.12.16
자본론이라는 문학  (0) 2015.10.10
1861~63년 경제학 초고 관련  (6) 2012.12.28
자본론 판본을 비교하며 공부하는 방법  (8) 2012.11.17
  1. EM 2017.02.14 17:33 신고

    결론적으로, '국민적'이 맞다고 봅니다. 기본적으로 nation은 어떤 특성을 공유하는 '사람들의 집단'입니다. 처음엔.. 다양한 지역 출신 사람들이 모여있는 도시나 학교 같은 데서 일종의 '향우회' 같은 의미였다고 하는데, 그게 일련의 과정을 거쳐 영토적으로 '잉글랜드' 전체가 그 하나의 '지역'으로 획정된 거겠죠. 또한 이런 식의 nation은 (여러 nation들이 관계맺는) 세계(시장)에서 하나의 제한된 영역을 이룰 것입니다. 한편, 바로 이러한 'nation'을 기반으로 형성된 'state'가 'nation state'일 텐데(이를테면 'city state'와 비교할 수 있겠죠).. 어쨌든 state(=국가)란 다분히 '장치'라는 성격이 상대적으로 강합니다. 따라서 '국민'과 '국가'는 완전히 구별되는 것이고, 위 맥락에서는 '국민'이라고 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이런 구별에 입각해서 생각해보면, 흔히 '국가적'이 쓰이는 많은 용례들이 사실은 잘못된 것임을 알 수 있겠습니다. 위 경우에도.. '국가 단위'라고 길판엔 되어있는데, 이런 표현이 굉장히 일상화되어 있기는 하지만, 엄밀히는 그것은 '국민 단위'라고 하는 게 맞다고 봅니다.

    • Favicon of http://gdproofreader.tistory.com BlogIcon ienai 2017.02.21 10:07 신고

      선생님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명쾌한 설명 감사합니다.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그런 맥락이 있었군요.
      늦었지만 새해에도 건강하시고 하시는 일 모두 순조롭게 이루시기 바랍니다.

    • EM 2017.02.21 15:58 신고

      예 잘 지내시죠? 얼굴 뵌지 오래됐네요. 요새는 무슨 공부를 주로 하시는지도 궁금합니다. 저는 곧 지방으로 내려가는데, 그러면 더 멀어지겠네요. 그래도 인터넷이 있으니.. 암튼 무엇보다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gdproofreader.tistory.com BlogIcon ienai 2017.02.27 04:24 신고

      제가 공부를 하고 있다면 이렇게 부끄러울 이유가 없겠지요. 겨우겨우 일(mega)만 하고 있습니다. 일어 공부는 그나마 꾸준히 하는데 영 시원찮습니다. 지방에서 강의를 하시게 되나요? 무슨 일을 하시든 건승을 기원합니다.

    • EM 2017.05.07 17:25 신고

      위에 댓글 이후에 이사하고 하느라 정신이 좀 없었네요. 네.. 진주(경상대)에 내려와 있어요. mega 작업을 하시는군요. 그래도 그 일이라면 (다른 것에 비해) 즐길만하시겠죠? ^^ 앞으로 차차 저도 하시는 일의 수혜를 보겠네요. 미리 감사드립니다!

+ Recent posts